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
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
페이스북
트위터
유튜브
공개채용
사이드배너1
  • 동역자 대모집
  • 문화예술단
  • good카드 자세히보기
  • 디라이브
설교방송설교방송1설교방송2설교방송3
뉴스

부산 포도원교회 김문훈 목사는 유머와 재치로 말씀을 풀어내는 목회자로 유명하다. 포도원교회도 그가 부임한 이후 성장을 거듭해, 지금은 부산 지역에서 손에 꼽히는 대형교회로 자리매김했다. 김 목사를 만나 포도원교회가 놀라운 변화를 겪게 된 사연을 직접 들어봤다. 재치 있는 입담, 구수한 사투리…'신선한 바람' 일으켜 흔히 포도원교회의 성장 비결을 물으면 많은 사람들이 '김문훈 목사의 설교'를 이야기한다. 설교라면 지루하고 딱딱하기 마련인데, 김 목사의 설교는 성도들이 공감할 수 있는 쉬운 내용에 구수한 사투리가 더해져 '재미있다'는 것. "많은 현대인들이 생활에 지쳐 있는데 교회가 이들을 위로해줘야 한다고 생각했죠. 그래서 설교를 좀 더 흥겹게, 신나게 하다 보니 성도들의 마음 속에 있던 한과 아픔이 다 씻겨 내려가는 것 같아요. 제 설교 듣고 우울증을 극복했다고 고백하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습니다." 특히 IMF 이후 한국사회가 침체 속에 빠져있던 때 재치 있는 김 목사의 설교는 교계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켰다. "웃기면서도 성경의 핵심내용이 담겨져 있어 많은 성도들이 좋아해 준 것 같습니다. IMF 영향으로 사회가 우울했던 시기였기에 더 성도들에게 다가갈 수 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포도원교회는 구제와 전도에도 힘쓰고 있다. 매주 특별강사를 초청해 찬양콘서트와 건강세미나, 간증집회 등을 진행하는 것은 물론 농어촌지역의 활성화를 위해 농어촌교회 80여 곳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80개의 전도팀이 부산 전 지역에서 활발한 전도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도팀원들은 모두 제자훈련을 받고 매주 거리에 나가 대상에 맞는 전도활동을 펼치고 있어요. 탁월한 전도활동으로 1년에 새신자가 3000명에 이릅니다." 김문훈 목사는 포도원교회를 일명 '포도당교회'라고 소개한다. 여기에는 성도들뿐 아니라 지역주민들에게 치유와 회복을 전해주는 교회가 되고 싶단 바람이 담겨 있다. "포도원교회에 오는 모든 성도들이 위로를 얻어 얼굴에 생기와 소망이 넘쳐났으면 좋겠습니다. 부산 지역을 대표해 건강한 교회가 될 수 있도록 늘 기도하며 노력하겠습니다."

비즈니스 현장에서 선교적 사명을 감당하기 위해 노력하는 크리스천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IBA 컨퍼런스가 올해도 어김없이 개최됐다.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이번 컨퍼런스는 상생과 공생을 이루는 성경적 경제 시스템을 회복하기 위해 대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꾸며졌다. "낮은 자를 향한 마음, 경험·기술 함께 가야" 제11회 IBA 컨퍼런스가 26일과 27일 양일간 서울 중구 장충교회에서 '낮은 곳을 향하는 비즈니스'란 주제로 열린다. IBA 송동호 사무총장은 "하나님 나라의 가치에 근거해 개인과 지역사회에 영적, 경제적, 사회적, 환경적인 총체적 변혁을 구현하는 것이 비즈니스 선교의 목표"라며 "그리스도를 본 받아 낮은 자리를 찾아가는 적극적인 하향성을 삶을 살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첫째 날 주제강의에는 캐리힐튼 부부가 강사로 나섰다. 이들은 1999년 인도 콜카타 홍등가에서 자율적 선택이 아닌 강제적 매춘으로 생계를 이어갈 수 밖에 없는 여성들을 위해 '프리셋(Freeset)'이란 기업을 창업했다. 캐리힐튼 부부는 매춘 여성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면서 매춘의 굴레에서 해방될 수 있도록 직업훈련 교육 및 건강, 탁아 서비스 등을 지원하고 있다. 캐리힐튼 목사는 이날 "낮은 곳을 향하는 비즈니스, 자유를 위한 비즈니스는 성경에서부터 출발한다"며 "이런 비즈니스는 많은 사람들에게 자유를 위한 선택을 제공한다"고 전했다. 이어 "자유를 위한 비즈니스는 가난한 자들을 위한 하나님의 마음을 가진 사람들(Heart People)에 의해 시작된다"며 "하지만 대부분 이런 사람들은 비즈니스를 성장시키는 것이 무엇인지 모르기 때문에 사업기술과 경험을 가진 사람들(Business heads)의 조언과 도움이 필요하다. 사업 관계가 지속되기 위해서는 양쪽 다 많은 인내심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프리셋 기업에서는 대체로 기술보단 여성의 자유의 필요성을 보고 고용하는데, 보수 또한 성과보단 자유에 근거해 지급된다. 즉, 여성은 적절한 급여가 나와야 성매매를 떠나 자유를 유지할 수 있다는 의미다. 캐리힐튼 목사는 "비즈니스 세계에서 이런 접근은 있을 수 없지만 하나님나라의 비즈니스에서는 완벽히 이해된다"면서 "여성들에게 자유의 선택권을 주기 위해 건강한 비즈니스를 성장시키려고 노력할 때, 양 쪽 다 갈등은 당연히 일어나지만, 이것은 순화의 과정이며 양 쪽 모두에게 필요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컨퍼런스에서는 BAM Expo도 열렸다. 참가자와 기업, 선교단체들이 비즈니스를 통한 구체적인 선교의 방법은 무엇인지 논의하고 체험하는 자리로 성황을 이뤘다. 엑스포에는 트리니티소프트, 선교한국, HOPE선교회 등이 참여했다. 또한 총 12개 주제들을 15분간 간결하고 임팩트 있게 전하는 'BAM 프리즘' 시간, 창업과 직장생활, 기업경영, 해외선교, 교회목회 등 분야별 네트워크 모임, G&M글로벌문화재단과 함께하는 토크콘서트 등도 마련됐다.

목회정보
온라인성경찬송
성경 읽기
성경 읽기
온라인 찬송
온라인 찬송
성경 사전
성경 사전
성경 타자
성경 타자
서비스소개
다번역성경찬송
뉴스미션
iptv cabletv
스마트티비
방송참여및광고문의
협력단체
350여 뉴욕 한인교회, GOODTV 방송선교 동역자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