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쉼터, 사랑의 채널 GOODTV 입니다.
유튜브아이콘입니다

추천클립영상

글로벌선교방송단
시청안내타이틀입니다
갓메이드
이스라엘 성지순례
다번역성경찬송배너
미디어선교천사배너

데일리굿뉴스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 대응은?관련 이미지 입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 대응은?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전례 없는 위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한국교회는 그 어느 때보다 큰 도전을 받고 있다. 이에 GOODTV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의 당면 과제를 살펴보는 특집 프로그램 <주여, 이 땅을 치유하소서>를 마련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국가적인 재난상황에 교회가 어떻게 응답해야 할 지에 대한 다양한 대안이 논의돼 관심을 모았다.    ▲GOODTV가 특집 프로그램 <주여, 이 땅을 치유하소서>를 방영한다. 사진 왼쪽부터 실천신대원 정재영 교수, 고신대 손봉호 석좌교수, 백석대 나성오 교수, 충신교회 박종순 원로목사, 신나는교회 이정기 목사. 코로나19 장기화로 한국교회 위기감 높아 ‘교회의 공공성 회복’ 급선무 한국교회는 코로나19 사태로 현장예배가 중단되는 초유의 사태를 겪어야 했다. 교회 소모임까지 금지 시킨 정부의 조치는 해제됐지만,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한국교회 위기감은 점점 높아지고 있다.   GOODTV가 기획한 특집 프로그램에선 이 같은 상황을 진단하고, 코로나19가 한국교회에 주는 도전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교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모색한다.   박종순 원로 목사(충신교회)와 손봉호 석좌교수(고신대학교)를 비롯해 이정기 목사(신나는교회), 정재영 교수(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가 패널로 출연해 성도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출연자들은 한국교회의 위기가 코로나로 인해 드러났다는 점에 주목하고, 근본적인 성찰을 통해 문제를 점검해볼 시점이라고 입을 모았다.   고신대 손봉호 석좌교수는 "한국교회가 지금의 위기에 봉착하게 된 근본적인 원인을 찾아야 한다"면서 "문제가 있다면 잘못을 회개하고 바로 고치면서 코로나19 종식 이후를 대비해야 할 시점"이라고 말했다.   특히 코로나 사태는 교회가 지닌 공적인 책임이 무엇인가를 생각하게 만들었다.   패널들은 '교회의 공공성 회복'을 한국교회가 당면한 우선 과제로 꼽으며, 사회적 고난에 응답하는 교회의 역할을 강조했다. 사회를 위해 공익을 실천하는 것이 그리스도인의 사명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는 것이다.   실천신대원 정재영 교수는 "공적인 책임을 다하는 교회의 역할이 중요해졌다"며 "그리스도인들에겐 이웃사랑이라는 막중한 책임이 있다. 전염병 확산과 같은 극한 상황에서는 사회적 갈등이 심화하기 쉬운 만큼, 교회가 앞장서 갈등을 봉합하고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기에 힘써야 한다"고 제언했다.   신나는 교회 이정기 목사는 "공공성 회복은 하나님과의 올바른 관계에 기초를 두고 있다"면서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먼저 하나님과의 관계를 회복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등 선한 일에 힘쓴다면 공공성과 신뢰를 모두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패널들은 공예배는 물론 신앙의 본질 회복을 통해 불확실한 상황을 함께 이겨내자는 희망의 메시지도 전했다.   충신교회 박종순 원로목사는 "우리 사회와 한국교회의 회복을 이끄는 것이 교회에 주어진 중차대한 사명"이라며 "하나님만이 해결자이심을 믿고 본질로 돌아가 하나님께로 더 가까이 나아가는 신앙을 확립하는 것이 회복의 열쇠라는 점"을 강조했다.       GOODTV가 사회와 교회의 치유·회복을 위해 마련한 특집 프로그램 제1편은 오는 6일 밤 10시 10분에 방송된다.

이단 신천지, 지역센터 잇따라 철거관련 이미지 입니다.

이단 신천지, 지역센터 잇따라 철거

코로나19로 이단 신천지의 실체가 드러나면서, 과천 신천지 본부를 비롯해 불법 숙소 등이 자진 철거됐다. 센터는 신천지 교도가 되기 전, 6~9개월 정도 신천지 교리를 배우는 곳이다. 수도권뿐 아니라 부산에서도 신천지 건물들이 잇따라 철거되거나 폐쇄된 것으로 드러났다.    ▲부산 기장군 정관읍 신천지 2020정관센터가 철거됐다.ⓒ데일리굿뉴스 코로나로 실체 드러나자 위장포교 어려워져 알려지지 않은 곳에선 여전히 포교…주의 당부   부산 기장군 기장읍에 위치한 신천지 기장센터. 해당 건물 이용자들은 “신천지가 3~4개월 전에 다 나갔다”며 “트럭으로 어디로 옮겼는데, 아마 이 부근으로 옮긴 것 같다. 신천지가 말은 안 해준다”고 말했다.   기장군 정관읍에 있는 정관센터도 문을 닫았다. 해당 건물 이용자에 따르면, 신천지는 올해 3월 이만희 교주의 국민 사과 이후 짐을 싸서 이곳을 나간 것으로 알려졌다.   2020정관센터 역시 문이 굳게 닫혔다. 내부는 텅 빈 모습이다. 동래구에 중앙대로에 있는 교대센터. 신천지라는 글자는 어느 곳에도 없지만 신천지 시설로 사용됐던 이곳 역시 내부 집기를 모두 철거한 상태다. 진구 신천대로에 있는 부암센터는 임대로 내놓은 사실이 확인됐다.   이단 전문가들은 신천지의 실체가 드러나면서, 이전처럼 모략을 통한 위장포교가 어려워지자 신천지가 자진해서 건물을 철거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구리이단상담소 신현욱 목사는 “신천지라는 것을 숨기고 신천지와 아무 상관이 없는 것처럼 하고 그동안 운영이 됐기 때문에 사람들이 미혹됐다”며 “이미 신천지라는 장소가 공개됐다는 것은 신천지가 교육장소로서 활용하는 데 의미가 없어졌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이들의 포교는 장소를 바꿔 여전히 비밀리에 진행 중이라는 것이 전문가들의 공동된 의견이다. 또한, 대중에게 알려지지 않은 장소에서는 아직까지 신천지의 포교가 진행 중인 것으로 보인다.   부산성시화온동본부 이단상담실 권남궤 실장은 “카페 형식으로 복음방을 하던 곳은 여전히 그대로 진행을 하는 걸로 알고 있다”며 “드러나지 않은 곳은 적극적으로 활용을 하고 드러난 곳은 이제 다시 위장을 하려고 옮기려고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코로나 사태 이전까지 모략과 위장포교로 교세를 확장하며 급속도로 성장해온 이단 신천지지만, 코로나 사태로 실체가 드러난 만큼 신천지의 교세가 이전처럼 확장되기는 어려워 보인다. 하지만, 센터 이전과 온라인 교육 등 신천지의 포교는 계속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글로벌선교방송단

GOODTV 글로벌선교방송단

선교방송교회 | 방송요원 공개모집

크리스천의 선한 사역을 찾아 GOODTV와 인터넷신문 데일리굿뉴스
주간종합신문 위클리굿뉴스를 통해 세상을 복음의 빛으로 밝힐
GOODTV 방송요원을 초빙합니다.